UPDATE : 2018.7.26 목 16:08
상단여백
기사 (전체 220건)
노회찬의 부탁
죽은 자는 말이 없기에 남은 유서 몇 장에서 그의 심경을 다 읽어낼 수는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가 살아온 궤적에서 그가 추구했던 가...
권영석  |  2018-07-26 09:53
라인
600의 외침을 150만의 함성으로
[뉴스M=신기성 기자]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3일 동안 워싱턴 DC에서 열린 한인 풀뿌리 컨퍼런스 둘째 날은 ‘행동의 날’로 참석...
신기성  |  2018-07-19 11:43
라인
"미국이 북한을 믿지 못하는데, 북한이 어찌 미국을 믿을 수 있을 것인가?"
미국이 북한을 믿지 못하는데, 북한이 어찌 미국을 믿을 수 있을 것인가?우리는 북한과 김정은 세습 체제는 믿을 수 없을 뿐만 아니라 상...
권영석  |  2018-07-13 23:28
라인
강남순 교수 칼럼, 대통령의 기자회견장의 은밀하고 강력한 젠더 정치
1. 2018년 5월 26일,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의 '판문점 회담' 결과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지켜보았다. 기자회견을 보...
강남순 교수  |  2018-06-03 04:50
라인
똑똑하고 열심히 일하는 사람들이 성공하지 못하는 7가지 이유
※ HuffPost의 「7 Reasons Why Smart, Hardworking People Can’t Find Success」를 번...
뉴스페퍼민트  |  2018-05-31 01:28
라인
어차피 이미 마음 굳히셨잖아요
※ 뉴욕타임즈의 「You’re Not Going to Change Your Mind」를 번역한 글입니다.오늘날 미국에서 진보와 보수의 ...
뉴스페퍼민트  |  2018-05-31 01:22
라인
관타나모 수용소에서 주한미국대사까지
하와이에 위치한 미국 태평양사령부 사령관인 해리 해리스(Harry Harris) 제독은 주호주대사로임명되어 이달 중 업무를 시작할 예정...
임마누엘 페스트라이쉬  |  2018-05-13 06:50
라인
남북정상회담을 통해 본 통일의 염원
갈라진 슬픔과 고통의 역사분단의 세월이 길어지면서 한 겨레 의식이 점점 옅어지더니 급기야, 서로를 적성국가로 여기는 두 나라 처럼 지내...
권영석  |  2018-05-03 14:41
라인
[칼럼] 한반도에 부는 평화의 바람, 이번에는 정말 다를까?
워싱턴포스트 애나 파이필드(Anna Fifield) 도쿄 지국장이 쓴 칼럼입니다.전쟁을 잠시 멈춘 지 65년 째. 전쟁은 끝난 적이 없...
Anna Fifield  |  2018-05-03 01:00
라인
우리민족이 구하는 것은 비핵화를 넘어선 항구적 평화체제의 구축
온 국민이 손가락을 꼽으며 기다리던 4.27 정상회담이 이루어졌다. 대사건이고 파격이다.본 회담이 지닌 역사적 이벤트의 진행과 성격은 ...
이래경  |  2018-05-01 05:21
라인
[고일석 칼럼] 靑 검증 부실했다는 의원 나리들…이보세요
김기식에 대한 검증이 부실했다고 한다. 그래서 민정수석이 책임져야 한다고 한다. 그런데 부실했다고 애기를 하려면 “뭘 했어야 하는데 그...
고일석  |  2018-04-20 06:18
라인
세월호 4주기, 남겨진 유산을 되돌아보며
세월호의 비극적인 사건은 아직도 그 실체가 다 드러났다고 할 수 없겠습니다. 팽목항 앞 바다에 빠졌던 배는 건져 올렸지만, 그 배가 왜...
권영석  |  2018-04-14 09:27
라인
국가냐 그리스도냐
[미주뉴스앤조이=신기성 기자] 예수는 공직에 오른 적이 없다. 예수는 특정 후보를 지지한 적도 없다. 투표를 한 적도 없다. 무엇보다 ...
신기성  |  2018-04-06 08:17
라인
미국판 이명박 장로의 고상한 기독교
[NEWS M=마이클 오 기자] 이기심과 폭력의 상징인 총기를 규제하기 위해 어린 청소년까지 거리로 나선 상황에서 미국 대통령과 부통령...
Michael Oh 기자  |  2018-03-28 12:48
라인
[이래경 시론] 북미 정상회담 낙관하기에는 이르다
2017 년 일년 내내 한반도 상황에 대한 필자의 화두는 ‘물극필반 物極必反’이었다. 북미 양국의 지도자간에 오고 가는 말폭탄의 수준이...
이래경  |  2018-03-27 04:30
라인
근육질 기독교가 부활시킨 올림픽, 남북 평화의 계기로 승화되다
[NEWS M=신기성 기자] 신앙과 동시에 강건한 육체와 경건한 삶을 추구한다는 의미로 쓰이는 소위 남성적 기독교(muscular Ch...
신기성  |  2018-02-13 05:43
라인
하나님께서 보내주신 아이들 어떻게 양육해야할까?
아홉 살에 시력을 잃고 시각장애인으로서 하버드와 MIT를 나온 후 월스트릿에서 공인재무분석사(CFA)로 활동하고 있는 신순규씨의 칼럼이...
신순규  |  2018-02-08 08:35
라인
미국의 북한 선제공격의 가능성과 문제점
미국이 북한의 핵과 미사일 문제를 군사적 방법으로 해결하기 위해 북한에 대한 선제타격 (preventive strike)을 계획하고 있...
안태형 국제 관계학 박사  |  2018-02-03 08:42
라인
무술년의 개소리
금년은 무술(戊戌)년 개띠 해다. 무술년의 개는 보통개가 아니라 황구(黃狗)다. 황구는 경량급인 진도개나 풍산개와 다르다. 송아지만한 ...
이계선  |  2018-01-19 04:01
라인
<신과 함께>, 한국적 정서 건드려 천만 끌어 모았다
하정우, 차태현 주연의 영화 이 13일 기준 누적관객 1,200만을 돌파하며 역대 한국영화 흥행 8위까지 올랐다. 이 영화는 사후 세계...
지유석  |  2018-01-19 02:14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