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 브레아 나침반교회, '교회 분립 및 건물 매각' 부결
O.C. 브레아 나침반교회, '교회 분립 및 건물 매각' 부결
  • Michael Oh
  • 승인 2019.10.04 00:17
  • 댓글 8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M=마이클 오 기자] 나침반교회가 지난 6개월간 겪었던 갈등을 해결하기 위해 내놓은 '건물 매각 및 분립' 안이 부결되었다.

캘리포니아 브레아 지역의 중형 한인 교회인 나침반교회는 지난 일요일 (9월 29일) 교단 전권위원회의 감독 아래 공동의회 투표를 진행하였다. 결과는 찬성 112표, 반대 175표로 교회 건물 매각 및 분립 안이 부결되었다.

공동의회 투표 집계
공동의회 투표 집계

교인들, 섣부른 분리보다는 갈등 해결에 더 노력을

교회 매각 및 분립 안은 지난 4월부터 표면화된 교회 내 갈등이 해결되지 않자 차선책으로 제시된 방법이었다.

하지만 투표 전부터 매각 및 분립을 두고 찬반 의견이 팽팽히 맞섰다. 민경엽 담임 목사를 비롯한 상당수의 교인은 매각 및 분립을 받아들이는 입장이었다. 하지만 평신도소통위원회를 비롯한 비교적 젊은 층에 속하는 교인은 반대 의견을 내었다. 갈등의 근본적인 해결과 회복이 아닌 분립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것이다.

교회 관계자의 제보에 따르면 투표 전에는 찬반 양쪽 130표가량이 있으며, 결과는 10표 차이 안에서 결정날 것이라는 예상이 지배적이었다고 한다. 하지만 투표 결과는 예상과 달리 전체 287표 중 175의 반대표가 나왔고, 모두 놀라는 분위기였다고 한다. 제보자는 "교회의 안정도 좋지만, 이를 위해 교회를 쪼개는 것은 아니라는 의견이 많은 영향을 미쳤다"고 평가했다.

예상 밖의 투표 결과에 매각 및 분립을 반대하던 교인은 안도감과 함께 기쁨을 표현하였고, 찬성을 주장하던 측은 결과를 받아들인 채 묵묵히 자리를 빠져나갔다고 한다.

나침반교회 갈등

나침반교회의 갈등은 올해 4월, 전 교인이었던 L 집사가 민경엽 목사와 갈등을 겪다가 소송을 걸면서 시작되었다. 소송 이유는 ‘명예 훼손’(민경엽 목사)과 ‘회계와 배임’ (민경엽 목사, 나침반교회)이었다. (본지 기사 참조)

사태가 조기에 수습되지 않자 갈등은 다수의 교인과 목사 사이로 번졌다. 교회 관계자는 소송과 중재 과정에서 민경엽 목사의 사과와 재정 의혹 해명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았기 때문이라며 아쉬움을 전했다.

당회는 지난 5월 3개월 안식 기간을 권고하였고, 민경엽 목사는 이에 응하여 8월 초까지 교회를 떠나 있었다. 하지만 교회는 3개월간의 휴지 기간에도 불구하고 갈등을 회복하지 못한 채 민 목사의 복귀를 맞이하게 된다. 민경엽 목사를 반대하는 쪽에서는 민 목사가 주재하는 예배를 거부하고 따로 예배를 드리게 되고, 거듭되는 갈등으로 인해 상당수의 교인은 교회를 떠나기도 했다. 이로 인해 교회는 심각한 재정난을 겪게 되었다고 한다.

이러한 상황에서 소속 교단 미국장로교회(PCA)는 수습위원회를 파견했으나, 교회는 당회의 요청이나 허락이 없었다는 이유로 거부하였다. 이에 교단은 전권위원회를 파견하게 되고 곧바로 교회 매각 및 분립에 돌입하게 되었다고 한다.

앞으로의 향방은?

나침반교회는 일단 차선책으로 제시된 교회 매각 및 분립을 부결시킨 상황이지만, 여전히 해결해야 할 일이 많다. 그동안 갈등으로 불거졌던 여러 가지 의혹에 대한 규명, 갈라졌던 교인의 관계 회복, 그리고 교회와 민경엽 목사와의 관계 재설정 등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전권위원회의 행보가 주목된다. 전권위원회의 개입과 함께 당회는 해산되었고, 갈등 해결은 이들의 손에 맡겨졌기 때문이다. 교회 관계자에 따르면 교인들도 전권위원회의 행보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기자는 민경엽 목사에게 이번 투표 결과에 대한 소감과 함께 사태 해결을 위한 계획을 문의하였으나 현재까지 응답이 없는 상태이다. 추후 답변이 오는 대로 민경엽 목사의 의견을 추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독후감 2020-04-06 01:29:15
오정현목사의 단점을 서술한 오갓뉴스발췌
3. 지능적인 거짓말로 사람들을 잘 속인다.
4. 쓸데없는 고집을 부리다 일을 망친다.
5. 다른 사람들의 조언을 귀담아 듣지 않는다.
6. 소통할 줄 모른다.
7. 하나님의 맘과 예수를 잘 모른다.
8. 자기 욕망과 하나님의 뜻을 구별 못한다.

어째 누구랑 비슷허다. 같은 밭에서 나온 열매라 그런가..

독후감 2020-03-06 03:03:16
1,2부합계, 1.5부합계
요즘 나침반 헌금은 받은 은혜에 감사해서 드리는게 아닌 단기대출 갚는 모양세다.
성전 장사치 말을 안들어 재정부장을 짜른다하고,헌금 3천불주고 외부감사한 재정감사자료는 공개하지도 않으면서 단기대출 빚독촉이다.불투명하고 비공개적인 재정행정,누가 교회를 이렇게 만들었나? 나의 중심을 보시는 하나님께 드리는 헌금을 드리기에 주저하게 만든 이가 누구인가?
주보에 헌금 정보를 올리는게 교회의 투명성 또는 실수를 방지하기 위함이 아닌 편나누기에 급급한,교회를 팔아 반으로 쪼개자고 보채다가 이젠 1.5부 예배에 사람이 줄고 헌금도 안하니 8대 2로 나누겠다는 말을 서슴치않고 해대는 장사치의 한입 꿀꺽하겠다는 속셈의 밑밥을 미리 깔아두는건지.강도의 소굴을 만드는 장사치는 예수님이 쫒으신다.

독후감 2020-03-05 04:20:24
5대 5, 6대4, 7대3, 8대2
신실한 목회자들은 교회를 위해 자신을 희생하며 수고와 헌신을 아끼지 않는다.하나님이 주의 자녀를 섬기는 착한 머슴이되라고 중직을 맡겼는데 ‘복’타령하며 선무당노릇을 하거나 상전노릇이나 하려고 한다.현대그룹회장이 아들에게 어떤 한 사람을 가르키며 ‘저놈은 머슴으로도 쓰지말라’고 했다는 말이 있다.머슴도 함부로 쓰면 제 주제를 망각하고 주인의 자녀들을 종삼으려 하며 교회를 어지럽힌다.종이 방자하면 교회는 망하게되어있다.제사엔 관심 없고 젯밥에만 신경쓰며 무당질하는 배역한 머슴을 엄중히 치리해야 마땅하다.요한복음 2장에 예수님은 성전뜰에 있던 장사치들을 쫒아내셨다.나침반에도 성전청소가 필요하다.
교회를 팔아 몇대 몇으로 나누자고 졸라대는 장사치 를 쫓아내야된다.

독후감 2020-02-25 06:06:16
우리는 하나님이 우리에게 허락하신 유일한 생명,유일한 진리의 길이신 예수 그리스도만을 붙잡아야 합니다. <로마서 강해>를 다시 시작하는 이유, 다시 복음의 능력을 붙잡으려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M]
우리의 죄를 해결하기 위해 무엇을 할수 있는가를 찿기보다 하나님이 우리의 죄를 해결하기 위해 무엇을 하셨는가를 아는게 우선이다.건물페이먼트를 해결하겠다고 사람의 연줄,5만불을 잡기보다 하나님의 놀라운 해결책, 예수 그리스도만을 붙잡길.십자가의 희생과 사랑을 잃어버린 사람이 어떻게 하나님의 의義를 설명해주는 로마서를 강해한다는건지.사랑으로 형제를 섬기고 화목하라, 네 이웃을 네 자신과 같이 사랑하고 이웃에게 악을 행치말라,정욕을 위해 육신의 일을 도모하지 말라는 말씀을 어떻게 입에 올릴것인지. 꽹과리소리다

독후감 2020-02-22 16:06:38
2/16/2020
인생은 모두 죽음의 무덤에 갇힌 자들입니다.아니, 우리들이 살면서 내뿜고 있는 것들은 어쩌면 모두 시체 썩는 냄새에 다름 아닐지도 모릅니다.그러므로 모든 인생에게 예수님은 그 무덤, 각자의 무덤에서 나오라고 외치시는 것입니다.죽음의 권세를 뚫고 나사로를 살리는 것은 오직 예수님만이 하실 수 있는 일이기 때문입니다.그러나 우리도 할 수 있는 일이 있습니다.그것은 무덤 앞의 돌을 옮기는 것입니다.[M]
당신은 돈무덤에 갇힌 자.돈 썩는 냄새를 내뿜고 있다.예수님은 돈무덤에서 나오라고 외치시며 당신을 살려보려고 한다.그러나 언젠가는 비통함을 보이시고 분노하실것이다.우리가 할수 있는 일이 있다.돈무덤앞의 돈돌을 옮기는 것이다.그놈의 정때문에 당신이 갇혀있는 돈무덤앞에서 돈돌을 옮겨주려한다.헌납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