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단 ‘하나님의교회’ 판교성전 봉헌식 가져
이단 ‘하나님의교회’ 판교성전 봉헌식 가져
  • news M
  • 승인 2016.01.13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M 아카이브>는 나누고 싶은 과거 기사 ‘다시보기’ 코너입니다.

충성교회 건물 리모델링해..... 지하 5층 지상 7층 규모
▲ 성남시 분당구 백현동에 위치한 하나님의교회 ‘새 예루살렘 판교 성전’

하나님의교회세계복음선교협회(이하 하나님의교회)는 지난 10일(한국시간) 경기도 성남시 백현동에 ‘새 예루살렘 판교 성전’을 짓고 봉헌식을 가졌다.

판교성전은 1264평 대지 지하 5층, 지상 7층, 연건평 8000평에 달하는 규모로, 대예배실에서만 3000명이 동시에 예배를 드릴 수 있다.

‘새 예루살렘 판교 성전’은 지난 2014년 9월 예장통합 소속 충성교회(윤어풍 목사)가 무리한 교회 건축으로 빚더미에 오르며 종교시설 중 역대 최고 감정 평가액인 526억원에 법원 경매장에 등장해, 낙찰 금액 288억원에 하나님의교회에 단독 낙찰돼 논란이 일기도 했다.

전 세계 175개국에 2500여개의 교회가 있으며, 국내에 400여개의 교회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최근 재정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회들의 건물 매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으며, 판교성전 매입도 그 일환으로 보고 있다.

하나님의교회는 1964년에 초대교주 안상홍에 의해 설립돼 소위 ‘안상홍증인회’로 불리며 약 50여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다.

한국 주류 개신교단에서 이단으로 규정하고 있으며, 그 근거로 ‘교주 신격화’, ‘일요일 주일 부정’ 등을 제시하고 있다. 하나님의교회를 이단으로 규정한 대표적 주요교단과 단체로는 한기총(2000/안식교 계열의 이단, 초교파적 대처)을 시작으로, 예장통합(2002/87회/이단, 2011/96/이단 재규정), 합신(2003/88회/이단), 예장합동(2008/93/이단) 등이다.

이단 전문가들은 현재 한국에서 가장 성행하는 이단으로 ‘신천지’와 ‘하나님의 교회’를 거론하고 있으며, 신천지 교인이 약 10만명 정도로 본다면, 하나님의 교회는 약 20만명으로 추정되고 있다.

 편집부 / <뉴스 M / 미주 뉴스앤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